정부기관별 검색

  • 부처
  • 위원회
  • 기관명 찾기

정부기능분류체계(BRM) 검색

  • 전체
  • 공공질서및안전
  • 과학기술
  • 교육
  • 교통및물류
  • 국방
  • 농림
  • 문화체육관광
  • 보건
  • 사회복지
  • 산업·통상·중소기업
  • 일반공공행정
  • 재정·세제·금융
  • 지역개발
  • 통신
  • 통일·외교
  • 해양수산
  • 환경

주제가이드 선택

  • 전체
  • 공공질서및안전
  • 과학기술
  • 교육
  • 교통및물류
  • 국방
  • 농림
  • 문화체육관광
  • 보건
  • 사회복지
  • 산업·통상·중소기업
  • 일반공공행정
  • 재정·세제·금융
  • 지역개발
  • 통신
  • 통일·외교
  • 해양수산
  • 환경

POINT 정책정보포털

메뉴보기 검색하기
  • 상세검색
  • 다국어입력

상세검색

발행년도

정렬

원문유무

 원문(Full Text)

발행년도

상세정보

직원이 받은 봉사료를 고용주가 챙길 수 있도록 하는 법규 제정 시 근로자의 수입 감소 : 여성 근로자 46억 달러 감소, 전체 근로자 총 58억 달러 감소 (Women would lose $4.6 billion in earned tips if the administration’s ‘tip stealing’ rule is finalized: Overall, workers would lose $5.8 billion)

저자 Heidi Shierholz, David Cooper, Julia Wolfe, Ben Zipperer
발행처 Economic Policy Institute, EPI
발행연도 2018
정부부처 BRM 재정·세제·금융 - 금융
소개 미국 노동부(Department of Labor)는 고용주가 직원에게 최저 임금 이상을 지급하는 한, 봉사료를 직원이 아니라 고용주가 합법적으로 챙길 수 있도록 하는 법규를 제안했다. 이 제안이 법제화된다면 근로자들이 총 58억 달러의 봉사료를 받지 못하게 된다고 이 보고서는 주장한다.
출처 URL http://www.epi.org/publication/women-would-lose-4-6-billion-in-earned-tips-if-the-adm...
다운로드 온라인보기 스크랩 오류신고